사진

오색가든은 17년 가까이 파리 중심 11구에 위치하며 한국 문화를 알리고 전통요리를 제공하는 데에 꾸준한 노력을 선보였습니다